콘텐츠로 바로가기 대메뉴로 바로가기
  • 소통마당
  • 공지사항

    • 안내
    • 입찰
    • 교육
    • 모집
    • 유관기관

    자료실

    • 편집자료
    • 교육자료
    • 연구자료
    • 홍보자료
    • 사진자료
    • 동영상자료

    자활과 복지

    • 공지사항
    • 학술지 소개
    • 원고모집
    • 심사원칙
    • 연구윤리
    • 논문작성규정

    소통의 창

    • 자유게시판
    • 구인/구직
    • 자활센터
    • 성공수기
    • 제안하기
    • 추천사이트
  • 중앙자활센터에서 발행하는 학술지「자활과 복지」에 대한 소개입니다.

심사절차 및 방법

  • 1. 한편의 논문에 대해 3명의 심사위원이 동시에 심사한다.
  • 2. 심사위원은 투고논문의 학문적 평가에 객관적이고 엄격해야 하며, 주관적이거나 윤리적 위반행위를 지양한다.
  • 3. 제출된 논문은 심사기준에 의하여 2명 이상의 게재적격 판정을 받은 것에 한하여 게재한다.
  • 4. 심사결과판정은 다음의 4개 차원에서 이루어진다.

    - 게재 : 게재사실을 저자에게 통보한 후 게재

    - 수정게재 : 수정해야 할 내용을 통보하며, 수정요청이 어느 정도 받아들여졌는지 편집위원장이 판단한 후 게재

    - 수정 후 재심 : 수정해야 할 내용을 통보하고, 수정된 논문을 ”수정 후 재심“ 판정을 내린 심사 위원에게 다시 심사를 의뢰하며, 이때의 판정은 ”게재“, ”게재불가“로만 함

    - 게재불가 : 편집위원장의 명의로 그 사유를 명기하여 저자에게 통보

심사절차 및 방법
심사위원1 심사위원2 심사위원3 심사결과 판정기준
게 재 게 재 게 재 수정없이 게재
게 재 게 재 수정게재
게 재 게 재 수정후재심
게 재 게 재 게재불가
수정게재 수정게재 게 재 수정 후 게재
수정게재 수정게재 수정게재
수정게재 수정게재 수정후재심
수정게재 수정게재 게재불가
게 재 수정게재 수정후재심
게 재 수정게재 게재불가
수정후재심 수정후재심 게 재 수정 후 재심
수정후재심 수정후재심 수정게재
수정후재심 수정후재심 수정후재심
수정후재심 수정후재심 게재불가
게 재 수정후재심 게재불가
수정게재 수정후재심 게재불가
  • 5. “게재불가” 또는 “수정 후 재심”의 판정에 승복하지 않는 경우 저자는 1회에 한하여 심사결과 불승복에 따르는 재심사를 요청할 수 있으며, 이때 재심사는 이미 심사를 담당하였던 동일 심사위원 3인이 한다. 이때 재심사결과 “게재불가”의 판정이 내려진 논문은 수정 후 재투고 할 수 있다. 이 경우 학회지 출간 기한 내에 재심사가 완료되지 않으면 다음 호로 이월된다.
  • 6. 게재가 확정되면 저자는 최종본을 편집위원장에게 온라인 및 우편으로 발송하며, 편집위원장이 최종본을 검토한 후 출판사에 넘긴 후에는 저자가 직접 출판사에 연락하여 논문을 수정할 수 없다. 단, 명백한 오류 및 오타 등이 발견되었을 때는 편집위원장에게 연락하도록 한다.
  • 7. 심사를 통과하여 게재판정이 내려졌다 하더라도 후에 다른 학술지에 실렸거나 표절(자기표절 포함)이나 타인의 연구에 편승하는 등의 연구윤리를 위반한 행위를 한 것으로 판명될 때는 게재판정을 취소한다. 동일한 또는 서로 밀접히 연관된 연구에 기초한 두개 또는 그 이상의 논문이 중복게재인지 여부는 편집위원회의 결정에 따른다. 저자는 같은 저널, 또는 상이한 저널에서 이미 출판된, 또는 게재 확정된 원고가 있을 때에는 투고 시 이를 편집위원장에게 반드시 고지하여야 한다. 편집위원장은 이를 기초로 투고된 논문이 충분한 정도의 새로운 연구결과를 가지고 있다고 생각될 경우에만 심사과정을 진행한다.
  • 8. 심사를 통과하여 이미 출간된 후 7.과 같은 경우가 발생하였을 때는 편집위원장의 명의로 게재취소 또는 내용 정정의 조치를 취한다.
  • 9. 동일인(또는 공동연구에서 동일한 제 1 저자)이 2편 이상의 논문을 투고하여 모두 심사를 통과하였다 하더라도 통과된 논문은 투고 순에 따라 한 호당 1편씩만 게재된다.
  • 10. 심사위원은 심사내용에 대해 필자 이외의 타인에게 누설할 수 없으며 투고자 역시 심사내용을 공공연하게 누설할 수 없다.
  • 11. 선정된 논문의 게재순서는 투고 순을 원칙으로 하되, 편집위원회가 따로 정할 수 있다.